오늘의 명언
인간 정신은 가장 어려운 상황조차 탈바꿈시켜, 가치와 의미를 창조하는 힘을 갖고 있다. 자신의 무한한 정신성을 개화하고, 긍정적 변화를 위해 헌신하는 평범한 시민들이 결속할 때 비로소 ‘평화의 문화’ ‘생명의 세기’가 도래하게 된다.